이케아 조명

이케아 조명 | IKEA Light

조명은 인테리어에서 중요한 요소이다.
단순히 이케아 조명 하나만 바꿔도 공간의 분위기에 혁신을 일으킬 수 있다.
매일 같은 환경에서 지내다 보면 당연히 지루할 수밖에 없다.
그럴 때 간단하게 조명 하나로 분위기를 바꿔보자.

이케아 오르스티드 조명

오르스티드(ÅRSTID) 조명은 이케아의 인기 조명 중 하나이다.
높이는 55cm로 탁자에 놓고 사용하기에 좋다.
받침 지름은 15cm, 갓 지름은 22cm이다.
또한, 제품의 최대 전력은 75W이다.
갓은 독특한 텍스타일을 가지고 있다.
그래서 더욱 고급스러운 연출이 가능하다.
받침의 지름도 비교적 작은 편에 속한다.
그래서 제품이 차지하는 면적이 작아 공간 활용도도 높다.

우수한 디자인의 이케아 조명

오르스트 조명은 마치 유럽 왕실에 있는 듯한 느낌을 준다.
여기에서 이케아의 우수한 디자인특성이 돋보인다.
그렇기에 이케아 조명 하나만 놓아도 방의 분위기는 달라진다.
방안에서 조용히 책을 읽을 때 사용하기에도 좋다.
갓을 통해 비치는 조명이 은은하기 때문이다.
아울러 해당 이케아 조명은 눈을 피로하게 하지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독서등으로도 적절한 것이다.
영화를 보거나 한가한 시간을 즐길 때도 사용감이 좋다.
또한, 오르스티드 조명의 불빛은 은은하고 부드럽다.
그래서 방의 분위기를 따듯하게 만들어준다.
캄캄한 밤에 이 스탠드 하나만 켜놓자.
분위기 있는 방으로 금세 바뀔 것이다.

눈이 편안한 이케아 조명

제품에 사용되는 전구의 종류에 따라서 조명의 밝기는 달라진다.
원하는 밝기의 조명을 사용하고 싶다면 전구를 바꾸어보자.
스탠드에 사용되는 전구의 성능도 중요하다는 점도 잊지 말자.
보통 스탠드는 눈이 편할 수 있도록 제작되어야 한다.
우리의 눈은 가장 예민한 신체 요소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조명의 밝기를 적절하게 조절해야 한다.
이케아에서는 전구를 별도로 판매하고 있다.
이곳에서 권장하는 제품은 LED 전구 E26 구형 오팔 화이트이다.
이 제품은 인테리어 용으로도 활용성이 높다.
따라서 셀프 인테리어를 원하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많다.
동시에 사용감에 있어서 그들의 만족도도 높다.
특히나 인테리어를 처음 접하는 사람들은 어려움을 겪는다.
어디에 무엇을 배치해야 하는지도 느낌이 안 온다.
이러한 상황에서 오르스티드 조명은 진가를 발휘한다.
그들에게 한 줄기의 빛이 되어줄 것이다.

2가지 색상을 보유 중인 해당 제품

색상은 황동과 화이트 2가지가 있다.
황동 스탠드는 엔틱한 느낌을 연출하기에 좋다.
그 자체에서 풍기는 독보적인 분위기는 공간을 근사하게 만들어준다.
좁은 방안에 이 조명 하나만 놓아도 금세 고급스러워 보인다.
갖가지 소품과도 조화를 이루며 잘 어울린다.
그러므로 통일감 있는 감각적인 인테리어가 가능하다.
특히 레이스 소재와 함께 배치하자.
빈티지다우면서 감성적인 공간 연출이 가능하다.
레이스 소재의 플레이트 위에 오르스티드 조명을 올려놓자.
그 조화가 환상적이다.
그만큼 어떻게 인테리어를 해도 손색없는 디자인이다.
조명을 갈아 끼우는 과정도 간단하다.
따라서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
해당 제품의 가격은 24,900원이다.
저렴한 가격에 이러한 고품질의 조명을 만나볼 수 있다.
이는 이케아 홈퍼니싱만의 최대 장점이라고 할 수 있다.
감성적인 나만의 인테리어에 도전해보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